상단여백
HOME 산업경제 해외경제동향
미국 경제, 기존주택판매 11년만의 최대치…11월 5.6% 급증
  • 최민식 기자
  • 승인 2017.12.21 09:02
  • 댓글 0

[외교경제신문 최민식 기자] 미국의 지난달 기존주택판매가 큰 폭으로 증가했다.

미국 부동산중개인협회(NAR)는 11월 기존주택 판매량이 581만 채로 5.6%(계절조정 연율) 늘었다고 20일(현지시간) 밝혔다.

0.7~0.9% 증가를 예상한 전문가들의 눈높이를 크게 웃돈 것으로, 지난 2006년 12월 이후로 약 11년 만의 최대치라고 경제매체 CNBC는 설명했다.

서부를 제외하고 대부분 지역에서 주택판매가 늘었다.

실물경제가 호조를 보이고 뉴욕증시도 오름세를 이어가면서 주택구매 수요가 커진 것으로 해석된다.

미 주택시장의 거래량은 통상 기존주택 90%, 신규주택 10%의 비율로 구성된다.

최민식 기자  webmaster@edy.co.kr

<저작권자 © 외교경제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